[2014 스페인 여행] 5. 그라나다 #2

두서없는 알함브라 궁전 사진들.

알함브라 하면 기타 연주곡인 ‘알함브라의 궁전’이 유명하다지만,

아마 내 또래의 남자들한테는 대항해시대3로 더 많이 알려졌겠다 싶다. 그래서 와보고 싶었던 곳이기도 했고.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알함브라성 전망대에서 보이는 알바이신 지구

 

OLYMPUS DIGITAL CAMERA

원형 모양의 카를로스 5세 궁전. 알함브라 궁전 내부에 이슬람 양식이 아닌 유일한 르네상스식 건축이라고 한다.

이하 아이폰 사진 중에 몇장.

20140929_093913115_iOS

20140929_094846656_iOS

20140929_113008109_iOS

20140929_113244011_iOS

20140929_112157046_iOS

20140929_113631636_iOS

20140929_113744071_iOS

20140929_121338806_iOS

20140929_121130048_iOS

 

성 내부 투어를 마치고 세크로몬테, 라고 하는 집시인들의 거주지로 왔다. 투어일행의 일부는 이곳에서 플라맹코를 관람. 그다지 재미가 있지는 않다는 평가가 많았다.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OLYMPUS DIGITAL CAMERA

20140929_142635264_iOS

투어를 통해 관람을 하면 좋은 점은 자세한 설명과 이해. 그러나 물론 다 잊어버린다는 것이 문제. 단점은 굉장히 넓은 알함브라 궁전을 짧은 시간동안 통과해야하다보니 원하는 장소에서 오랫동안 있기가 힘들다는 점이라고 할 수 있겠다.

간간히 파란 하늘이 있었지만, 전체적으로는 흐린 날씨가 아쉬웠던.

맑았다면 저 멀리 시에라 네바다 산맥과 알함브라 궁전이 함께 어울리는 모습을 볼 수 있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있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